Home > 출국준비 > 출입국수속절차  
 
출국수속절차
 
  1. 비행기 이륙 2~3시간 정도 미리 공항에 도착하여 자신이 예약한 항공사의 체크인 데스크를 찾아갑니다.
2. 항공사 데스크의 직원에게 본인의 항공권과 여권을 건네주고, 비행기의 짐칸으로 보낼 수하물은 자신의 앞에 있는 전자 저울 위에 올려 무게를 체크합니다. 이때, 기내로 직접 가지고 갈 가방은 함께 가지고 가지마시고, 되도록 친구나 부모님께 맡겨두고 수하물만 가지고 가도록 합니다.
3. 이어서 항공사 직원이 좌석을 배정해주게 되는데, 이때 원하는 좌석을 이야기 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좌석배정이 끝나면 직원은 여권, 항공권, 탑승권(Boarding Pass)을 돌려줍니다. 이 모든 것은 절대 잃어버리지 않게 잘 보관하도록 합니다.
4. 탑승권을 받게 되면, 가장 중요한 일은 일차적으로 끝이 난 것이며 남은 시간을 체크한 뒤, 부모님이나 친구들과 간단하게 인사를 한 다음 혼자서 출국심사대가 있는 곳으로 가도록 합니다.
5. 출국심사대로 들어가는 입구에서 간단하게 여러분들의 탑승권을 체크하게 되며, 이어서 보안검색대가 나오게 됩니다. 이곳에서 기내로 가져가는 여러분의 짐을 검사하게 되는데, 여러분의 가방을 검색대 위에 올려놓으면 되고, 간단한 몸 수색이 이뤄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100ml이상의 액체 및 젤 종류는 기내로 반입이 금지되어 있으며, 이때 발견되면 무조건 압수당합니다.)
 
6. 문제없이 통과하게 되면, 이어서 마지막 출국심사대가 나옵니다. 줄을 서서 한명씩 심사하게 되며, 심사대 직원분에게 여러분의 여권과 탑승권을 보여주면 직원이 여권에 출국도장을 찍어 주게 됩니다.
7. 이어서 면세점을 구경하실 수 있을 것이며, 탑승권에 있는 탑승게이트번호와 탑승시간을 정확하게 체크해서 미리 게이트 앞에 가 있도록 합니다. 탑승시간이 되면 기내에 오르고 자신의 자리에 앉습니다.
 

* 출국 수속 시 주의사항
공항에 도착하시게 되면, 가장 먼저 해당 항공사에서 운영하는 체크인 데스크로 이동하여 탑승수속을 받게 되는데, 체크인 데스크에서는 기내에 휴대하는 물품을 제외하고는 모두 위탁수하물로 처리하여야하며, 이때 가방의 개수는 2개까지 허용되며 가방당 무게가 23kg을 넘어서는 안됩니다. 또한 기내에는 가로55cm, 세로40cm, 높이 20cm, 총합115cm이내, 무게10kg이내의 물품에 대해서만 반입이 허용되며, 휴대물품 중 기내반입 시 여행객의 생명과 안전에 위협이 될 수 있는 물품은 절대 반입되지 않습니다. 또한, 액체폭탄이 국제적으로 새로운 위협으로 증대되고 있는 가운데,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권고에 따라, 2007.3.1부터 대한민국 내에 위치한 공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국제선 항공편(통과,환승포함)에 대하여 액체 및 젤류의 항공기내 휴대반입 제한조치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액체·젤류의 기내반입제한]
(1) 내용물 용량 한도 : 용기 1개당 100ml 이하, 총량 1L
(2) 기내 반입 조건
- 1리터(ℓ) 규격의 투명 지퍼락(Zipper lock) 비닐봉투 안에 용기 보관
- 투명 지퍼락 봉투(크기: 약 20cm×약20cm)에 담겨 지퍼가 잠겨있어야 함
- 투명 지퍼락 봉투가 완전히 잠겨있지 않으면 반입불가 조치
- 승객 1인당 1ℓ 이하의 투명 지퍼락 봉투는 1개만 허용
- 보안검색대에서 X-ray 검색을 실시
* 상기 조건을 모두 만족해야 함.
 
(3) 면세점 구입 물품
보안검색대 통과 후 또는 시내 면세점에서 구입 후 공항 면세점에서 전달받은 주류, 화장품등의 액체, 젤류는 아래 조건을 준수하는 경우 반입가능
- 투명 봉인봉투(Tamper-evident bag)로 포장
- 투명 봉인봉투는 최종 목적지행 항공기 탑승 전에 개봉되었거나 훼손되었을 경우 반입금지
- 면세품 구입당시 교부받은 영수증이 투명 봉인봉투에 동봉 또는 부착된 경우에 한하여 용량에 관계없이 반입가능
* 상기 조건을 모두 만족해야 함.
* 투명 봉인봉투(Tamper-evident bag)는 면세점에서 물품구입시 제공되는 것이므로, 별도준비 불필요

(4) 예외사항
항공여행 중 승객이 사용할 분량의 의약품 또는 유아 승객을 동반한 경우 유아용 음식(우유,음료수 등)
 

* 캐나다 면세규정
- 주류 : 1.14리터 미만의 주류(단, 와인은 1.5 리터까지 가능) 또는 355ml의 캔 24개 미만
- 담배 : 200가치 미만의 담배 또는 200g 미만의 잎담배 또는 50가치 미만의 시가

 
 
입국 수속절차
 

1. 캐나다에 도착할 때쯤 비행기에서 승무원들이 입국신고서와 세관신고서를 나누어 주는데 비행기에서 내리기 전 작성하여 놓는 것이 좋습니다. 작성은 영어와 불어 모두 가능합니다.
2. 캐나다 공항에 도착한 후 Arrivaing Passengers(도착승객)이라는 표시를 따라서 이동하면 입국심사대에 도착한다. 입국심사대에 외국인과 내국인용 대기줄이 다르니 잘 확인하시고 입국심사를 받습니다. 그리고 입국심사시 수속시간이 상당히 오래 걸릴 수 있기에 가급적이면 서둘러 도착하여 대기자 앞쪽에 서도록 합니다.
3. 입국심사시 관광비자의 경우 여권에 도장을 찍어줬다면 바로 짐 찾는 곳으로 이동하시면 되고 만약 이민국으로 가라는 요청을 받았을 경우 이민국에서 심사를 거친 후 짐 찾는 곳으로 이동하시면 됩니다.

 
 

학생비자의 경우 입국심사대를 거친 후 반드시 이민국으로 이동하여 심사를 받으셔야 하고, 심사시 한국에서 미리 받은 Study Permit을 캐나다 Visa로 교환하게 됩니다.
4. 모든 심사를 무사히 마치셨다면 자신의 수화물 가방을 찾아 나가시면 됩니다.
만약 타 도시로 가는 경우라면 국내선으로 환승을 해야 하고, 최종 도착하는 도시에선 별도의 심사 없이 공항을 나오실 수 있습니다.


 
* 국내선 환승

이민국 심사시 시간이 오래 걸릴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예정되어 있는 스케줄 대로 국내선 탑승이 어려워 질 수 있으나, 당황하지 마시고 국내선 Check-in하는 곳에서 다음 비행기 스케줄로 별도의 추가 비용 없이 예약을 잡은 후 이용하시면 됩니다.

 

 
  * 세관통과

캐나다는 별도의 세관검사대가 없고 출구쪽으로 나오는 길에 세관원 들에게 기내에서 작성하였던 세관신고서를 제출 하면 됩니다. 무작위로 가방검사를 요구할 수도 있는데 만약 본인이 그러한 지시를 받았다면 세관원의 요구에 따라 협조하시면 됩니다.